HOME PEOPLE & JOBS
[PEOPLE] 시저스 엔터테인먼트, 신임 CEO에 앤서니 로디오 임명지난달부터 시저스와 합병설 나돌던 '트로피카나 엔터테인먼트' CEO 출신 영입으로 인수합병(M&A) 가능성 높아져
사진_라스베이거스의 유명 리조트인 시저 스팰리스 전경_사진출처_게이밍코리아

지난 16일 시저스 엔터테인먼트는 공식 보도자료를 통해 현 CEO인 마크 프리소라(Mark P.  Frissora)가 자리를 넘기고 앤서니(이하 토니) 로디오(Anthony Rodio)를 최고경영자(CEO)로 임명한다고 발표했다. 

토니는 1980년부터 약 40년간 게이밍 업계에 종사했다. 2018년 10월부터 Affinity Gaming의 CEO로, 이전에는 트로피카나 엔터테인먼트(Tropicana Entertainment)에서 7년 넘게 최고경영자 겸 사장으로도 재직한 이력을 가지고 있다.

또한 애틀란틱시티 연합, United Way of Atlantic Country, 뉴저지와 인디애나의 카지노 협회, AlantiCare 자선재단, 그리고 Lloyd D. Levenson 카지노 호텔 & 관광 연구소 등의 화려한 업계 이력을 자랑한다.

한편 토니는 미국 먼마우스(Monmouth)대학교와 라이더(Rider)대학교에서 각각 경영학 석사(MBA) 학위와 이공계(B.S) 학사학위를 가지고 있다.

사진_시저스 엔터테인먼트의 새로운 CEO로 임명된 Tony Rodio_사진출처_시저스 엔터테인먼트

토니는 "나는 (업계에서) 오랫동안 시저스를 지켜봐 왔기 때문에 시저스의 미래에 대해 낙관적이다. 게이밍 업계는 지금 기회와 변화의 시기를 겪고 있으며, 세대의 변화, 기술의 혁신 및 가치 창출을 통해 유능한 시저스 팀을 이끌어 갈 수 있기를 기대한다"고 취임 소감을 밝혔다.

사진_시저스 코리아가 영종도 미단시티에 건설 중인 복합리조트 조감도_사진출처_시저스 코리아

한편 시저스 엔터테인먼트는 럭셔리 호텔, MICE 시설, 외국인전용 카지노, 공연장 등을 보유한 아시아 최초의 시저스 브랜드 복합리조트를 인천 영종도 미단시티 내에 2022년 중순 경에 오픈할 예정이다.

GAMINGKOREA  
info@gamingkorea.com



게이밍코리아가 기사 제보를 기다립니다. 게이밍 유관 기관 종사자 여러분 및 공공기관, 시민단체 여러분의 의견과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. 현행 게이밍 산업 관련 법률이나 제도의 문제점, 옳지 못한 관행으로 함께 고민해봐야 할 이슈에 대해 알려주시면 검토 후 취재를 하겠습니다. 독자와의 소통으로 국내 게이밍 산업에 대한 신뢰를 제고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.

전 화 02 6084 7788 / 이메일 info@gamingkorea.com

<저작권자 © 게이밍코리아 GAMINGKOREA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#People#Anthony Rodio#Tony#Caesars Entertainment#CEO

GAMINGKOREA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Back to Top